'출범 1주년' 케이뱅크, 해외송금·아파트담보대출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케이뱅크
/사진=케이뱅크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가 여·수신 2조3200억원을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케이뱅크는 3일 오전 서울 종로 광화문 사옥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지난 1년 동안의 성과를 설명했다. 지난 3월말 기준 케이뱅크는 고객 수 71만명, 수신 1조2900억원, 여신 1조300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여신 가운데 4등급 이하 고객(자체 등급 기준)이 건수로 60%, 금액으로는 40%를 차지할 정도로 적극적으로 중신용자 대출을 시행했다. 

출범 1주년을 맞은 케이뱅크는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이달 출시 예정인 해외송금서비스를 선보였다. 기존 은행의 복잡한 해외송금 과정을 절반 이하로 간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예를 들어 받는 사람의 계좌번호만 알면 은행명과 은행 주소는 자동으로 입력되고 계좌번호 오류 등을 사전에 검증, 착오송금을 막게 구현했다. 또한 해외송금 진행 과정을 웹과 앱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자료=케이뱅크
/자료=케이뱅크

아울러 케이뱅크는 송금금액과 상관없이 업계 최저 수준 수수료로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또한 비대면 아파트담보대출, 앱 기반 간편결제(App to App), 기업 수신 상품도 내놓을 예정이다.

아파트담보대출은 인터넷은행의 장점을 최대한 살려, 24시간 즉시 한도 조회와 대출 신청이 가능하며 주말이나 휴일에도 신청할 수 있다. 100% 비대면으로 필요 서류를 영업점 방문할 필요 없이 사진촬영 등을 통해 신청할 수 있고 서류 진위여부와 권리관계 확인도 생략된다.

또한 소유 아파트에 대한 LTV(담보인정비율), 신DTI(총부채상환비율) 등 전문 상담은 물론 대출 신청도 24시간 365일 가능하도록 서비스할 예정이다.


아울러 케이뱅크는 출범 1주년을 맞아 코드K 정기예금은 1년 만기 2.4%, 주거래 우대 예금은 최고 연 2.6%까지 금리를 제공한다. 코드K 적금은 1년 2.55%, 플러스K 적금은 최고 연 2.75%를 지급한다. 수시입출금 통장 듀얼K 예금에서도 남길 금액을 설정해 1개월 이상 유지하면 연 1.5%의 금리를 준다.

심성훈 케이뱅크 은행장은 "출범 1년 만에 365일 24시간 어디서나 계좌 개설에서 대출, 보험가입까지 가능한 비대면 거래를 금융의 표준으로 자리 잡았다"며 "앞으로도 더 좋은 혜택의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해서 개발해 사업 포트폴리오 다변화 원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남의
이남의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9.37상승 3.6809:22 10/05
  • 코스닥 : 810.97상승 3.5709:22 10/05
  • 원달러 : 1351.50하락 1209:22 10/05
  • 두바이유 : 90.66하락 0.4309:22 10/05
  • 금 : 1834.80하락 6.709:22 10/05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 [머니S포토] '우윳값 인상'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