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in픽처] 행복한 가정, 행복한 대한민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임한별 기자
사진=임한별 기자

녹음이 짙어가는 신록의 계절. 푸른 들판 위를 뛰노는 아이들의 해맑은 웃음소리에 부모의 얼굴에도 웃음꽃이 활짝 핀다. 혹시라도 넘어지진 않을까, 내심 마음을 졸이던 부모는 이내 구김살 없는 아이의 얼굴을 바라보며 더도 말고 덜도 말고 지금처럼만 우리가족이 건강하고 행복하길 조용히 기도한다.

‘행복한 가정은 미리 누리는 천국이다’. 1800년대 영국을 대표하는 시인 로버트 브라우닝의 명언이다. 이 말은 가정의 분위기가 가족 구성원에게 어떤 영향을 미치는가를 함축한다. 가정은 아이들이 처음 만나는 사회다. 행복한 가정에서 자란 아이들이 만드는 대한민국 사회는 분명 천국과도 같은 곳이리라 믿는다.

가정의 달인 5월,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겨 행복한 가정과 행복한 대한민국의 싹을 틔우길 희망한다.

☞ 본 기사는 <머니S> 제539호(2018년 5월9~15일)에 실린 기사입니다.


 

이한듬
이한듬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74하락 15.3912:24 09/25
  • 코스닥 : 845.16하락 12.1912:24 09/25
  • 원달러 : 1334.50하락 2.312:24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2:24 09/25
  • 금 : 1945.60상승 612:24 09/25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