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 공공임대아파트' 분양전환가 안낮춰준다… 대신 저금리대출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김노향 기자
/사진=김노향 기자
정부가 10년 공공임대아파트 세입자의 분양전환 자금마련을 지원하기 위해 준비기간을 1년 연장해주고 장기 저금리대출을 주선한다.

내년에 판교 등 전국 12만가구 10년 공공임대아파트가 분양전환됨에 따라 일부 세입자는 높은 분양전환가를 감당하지 못하는 문제에 대응한 조치다.

국토교통부는 18일 이런 내용의 '10년 공공임대주택 임차인 지원대책'을 발표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세입자의 주거불안을 해소하기 위한 대책"이라며 "높은 분양전환가로 인한 자금문제 등으로 분양전환이 어려운 세입자를 지원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10년 공공임대아파트는 세입자가 10년간 거주 후 시세와 감정평가금액에 따라 우선분양받는 제도다. 그러나 최근 몇년간 판교 등 일부지역 집값이 급등해 분양전환가가 높아졌다.

세입자들은 10년 공공임대아파트가 서민 주거안정을 위한 제도인 만큼 분양전환가를 낮춰달라고 요구해왔다. 이번 대책은 입주자 모집공고 시 주택가격 대비 분양전환가 상승률이 '한국감정원 기준 최근 10년간 전국 아파트가격 상승률 대비 1.5배 초과'한 주택에만 적용한다.

또 만약 세입자가 분양전환을 원하지 않으면 임대기간을 4~8년 연장해주기로 했다. 임대기간을 연장한 사업자가 부도·파산 등으로 연장하기 힘든 경우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주택을 매입해 연장한다.
 

김노향
김노향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