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세계은행에 직원 파견… 부실채권 정리기법 전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자산관리공사 로고. /사진=캠코
한국자산관리공사 로고. /사진=캠코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사장 문창용)는 동아시아 지역의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캠코의 부실채권 인수·정리 노하우와 경험을 전수하기 위해 7일 국제기구인 세계은행 한국사무소에 전담직원을 파견한다고 밝혔다.

이번 파견은 지난해 4월 캠코와 세계은행이 개발도상국의 금융 안정성 도모 및 부실채권정리 역량 강화를 위해 체결한 업무협력 양해각서(MOU) 중 상호 직원파견 내용에 대한 이행 조치로 추진됐다.

기획재정부와 세계은행은 한국의 개발경험을 공유하고 개발도상국의 지속가능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2014년 9월 세계은행 한국사무소를 설립했다.

이번 캠코에서 파견되는 직원은 한국사무소 내 'Finance, Competitiveness & Innovation Global Practice' 부서에서 2년 간 근무하게 된다.

캠코는 세계은행 한국사무소 파견 직원 선발을 위해 지난해 내부 직원을 대상으로 사내 공개경쟁 모집 절차를 거쳤으며 세계은행 한국사무소 사미르 고얄 금융개발부문 프로그램 총책임자 등의 대면 면접을 통해 최종 확정했다.

이번에 선발된 캠코 기업지원총괄부 박경균 과장은 한국 변호사로서 2013년부터 리스크관리, 부실채권정리, 해외사업 등의 업무를 수행했으며 2017년부터는 아시아개발은행(ADB) 컨설턴트로 등록되어 활동하고 있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email protected]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사 김동기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7.84상승 2.1509:28 10/05
  • 코스닥 : 808.14상승 0.7409:28 10/05
  • 원달러 : 1350.80하락 12.709:28 10/05
  • 두바이유 : 90.66하락 0.4309:28 10/05
  • 금 : 1834.80하락 6.709:28 10/05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 [머니S포토] '우윳값 인상'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