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부진-임우재 이혼소송, 1년여 만에 재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왼쪽)과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 /사진=뉴스1 이재명 기자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왼쪽)과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 /사진=뉴스1 이재명 기자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의 이혼소송 항소심 1차변론이 26일 열린다. 임 전 고문이 항소심 재판부를 바꿔달라고 요청한 '법관 기피신청'이 받아들여지고 1년여 만에 재개되는 재판이다.

서울고법 가사2부(부장판사 김대웅)는 26일 이날 3시30분 두 사람의 이혼소송 항소심 1차변론을 공개재판으로 진행한다.

임 전 고문은 지난해 3월 이혼소송 항소심을 앞두고 법관 기피신청을 낸 바 있다. 항소심을 담당할 가사3부의 강민구 부장판사가 장충기 전 삼성전자 사장에게 안부 문자를 보냈다는 의혹 등을 제기하며 불공정 재판 가능성을 주장했다.

가사3부가 재배당 요청을 하는 등 임 전 고문의 법관 기피신청은 지난달 21일 더는 다툴 실익이 없다는 이유로 기각됐으나 지난 4일 대법원 2부(주심 노정희 대법관)는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가사3부 재판장인 강 부장판사가 과거 장충기 전 삼성미래전략실 차장(사장)과 연락을 주고받은 점 등을 고려할 때 불공정 재판을 의심할 객관적 사정이 있다는 것이다.

한편 임 전 고문과 이 사장 이혼소송 1심 재판부는 두 사람이 이혼하고 이 사장 재산 중 86억원을 임 전 고문에게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아울러 자녀 친권 및 양육권자로 이 사장을 지정했다.
 

강영신
강영신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