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 요금제 최저 월 5만원대 추정… 제공량은 ‘미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사진=뉴스1

지난 26일 SK텔레콤의 5세대 이동통신(5G) 요금제가 이용약관심의위원회를 통과하면서 5G 요금제에 대한 윤곽이 서서히 드러나는 양상이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SK텔레콤의 5G 요금제는 5만원대부터 12만원대까지 구성된 것으로 알려졌다. 가장 저렴한 요금제는 월 5만5000원에 8GB(기가바이트)를 제공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이번 요금제는 기획재정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협의가 끝나는 대로 최종 인가 결정이 내려진다. 과기정통부는 지난 25일 SK텔레콤의 요금인가 신청에 대해 “이번 주 내로 인가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지난 5일 SK텔레콤의 요금제를 한 차례 반려했다. 중저가 요금제가 포함되지 않았다는 것이 이유였다. 당초 SK텔레콤이 인가신청을 했던 요금제는 ▲7만5000원(150GB) ▲9만5000원(200GB) ▲12만5000원(300GB) 등 3가지로 구성된 것으로 알려졌다.

만약 SK텔레콤이 과기정통부로부터 최종 인가 승인을 받을 경우 5G 요금제는 5만원대, 7만원대, 9만원대, 12만원대로 구성될 전망이다

KT와 LG유플러스도 SK텔레콤이 5G 요금제 인가를 받으면 즉시 관련 요금제를 신고할 것으로 예상된다. 통신업계 관계자는 “KT와 LG유플러스는 SK텔레콤과 달리 요금제의 인가절차 없이 신고만 하면 된다”며 “이통3사의 요금제는 모두 비슷한 수준으로 책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흥순
박흥순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8.17상승 12.4810:29 10/05
  • 코스닥 : 816.64상승 9.2410:29 10/05
  • 원달러 : 1349.20하락 14.310:29 10/05
  • 두바이유 : 90.66하락 0.4310:29 10/05
  • 금 : 1834.80하락 6.710:29 10/05
  • [머니S포토] 롤러코스터 장세…코스피 전날 급락 부담덜고 상승 출발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 [머니S포토] 롤러코스터 장세…코스피 전날 급락 부담덜고 상승 출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