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총경 승진자 태도 논란… 성평등 교육서 "피곤한데 귀찮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찰총경 승진자 태도 논란. /사진=뉴스1
경찰총경 승진자 태도 논란. /사진=뉴스1

경찰서장과 공공기관 임원이 될 승진 예정자들이 경찰대학에서 주최한 ‘성평등 교육’ 과정에서 불성실한 태도로 수업에 임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3일 여성학 연구자인 권수현 박사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는 ‘2019년 5월29일 수요일, 경찰대학에서 실시된 치안정책과정의 성 평등 교육에서 있었던 일을 공유한다’는 글이 게재됐다.

권 박사에 따르면 당시 교육에는 총경 승진 예정자 51명과 일반 부처 4급(서기관) 간부와 공고익관 임직원 14명 등 총 71명이 참여했다.

권 박사가 조별 토론을 제안하자 교육생들은 “피곤한데 귀찮게 토론시키지 말고 일찍 끝내라”, “커피나 마셔볼까”라며 15명 이상이 자리를 비웠다고 작성했다.

또 권 박사는 여성 대상 범죄에 대한 신속하고 적절한 대응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는 대목에서는 일부 교육생이 “여성 대상 범죄가 증가한다는 증거가 무엇이냐”, “통계 출처를 대라”며 따지듯 물었다고 주장했다.

한 정부기관장 승진자예정자는 권 박사가 여경 비율이 10%대라고 지적하는 대목에서 “우리 기관은 여성 비율이 50%에 달한다. 내가 이런 이야기를 왜 들어줘야 하냐”고 말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경찰청 관계자는 “경찰대학에서 해당 교육이 있었던 것은 맞다”며 “사실 관계를 확인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정소영
정소영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38상승 1.123:59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23:59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23:59 12/06
  • 두바이유 : 77.53하락 123:59 12/06
  • 금 : 2047.90상승 11.623:59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