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3분기 ‘깜짝실적‘… 모바일·반도체 회복세(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3분기 시장의 전망치를 뛰어넘는 깜짝 실적을 냈다. 모바일과 반도체의 실적이 다시 상승세를 타기 시작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삼성전자는 올해 3분기 연결기준 매출 62조원, 영업이익 7조7000원의 실적을 거둔 것으로 잠정집계됐다고 8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는 매출은 5.29%, 영업이익은 56.18% 감소했다. 그러나 직전 분기 대비로는 매출은 10.46%, 영업이익은 16.67% 증가했다.

이날 삼성전자의 실적은 시장의 예상치를 뛰어넘는 ‘어닝 서프라이즈’다. 삼성전자의 3분기 실적 시장 컨센서스는 매출 61조529억원, 영업이익 7조1085억원 수준이었다. 특히 매출은 4분기 만에 60조원대를 회복했다.

업계에서는 그간 삼성전자의 전체실적을 좌우하던 반도체부문의 실적이 회복하면서 3분기 실적이 기대이상의 성적을 거둔 것으로 보고 있다.

3분기부터 메모리반도체 가격 하락세가 주춤해진 데다 시장 수요가 회복세를 보였기 때문. 이에 따라 반도체 부문이 3분기 영업이익은 3조6000억원 수준을 기록한 것으로 추정된다.

IT모바일(IM) 부문 역시 스마트폰 판매 호조로 실적이 개선됐을 것으로 보인다. 갤럭시A 시리즈의 글로벌 판매가 호조와 갤럭시노트10 제품 중 5G폰 비중 확대가 IM부문의 실적개선을 이끌었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IM부문 영업이익은 전분기 1조5600억원보다 49% 상승한 2조3300억원까지 늘어날 것으로 추정된다. 디스플레이 역시 성수기 효과를 누리면서 올 3분기 1조원가량의 영업이익을 거뒀을 것으로 예상된다.

소비자가전(CE) 사업부문은 생활가전이 비수기에 접어들었지만 QLED TV 판매 확대 등으로 이를 상쇄하며 직전 분기와 유사한 7000억원대 수준의 영업이익을 거뒀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날 잠정실적은 한국채택 국제회계기준(IFRS)에 의거해 추정한 결과이며 아직 결산이 종료되지 않은 가운데 투자자들의 편의를 돕는 차원에서 제공되는 것이다. 삼성전자의 3분기 사업부문별 구체적인 확정실적은 이달 말 공개될 예정이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