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가장 예뻤을 때' 종영… 임수향, 지수·하석진과 이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내가 가장 예뻤을 때'에서 임수향, 하석진, 지수 세 사람의 엇갈린 사랑이 끝났다./사진=MBC 제공
'내가 가장 예뻤을 때'에서 임수향, 하석진, 지수 세 사람의 엇갈린 사랑이 끝났다./사진=MBC 제공

'내가 가장 예뻤을 때'에서 임수향, 하석진, 지수 세 사람의 엇갈린 사랑이 끝났다. 16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5일 밤 9시20분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내가 가장 예뻤을 때'는 3.9%, 5.0%(이하 전국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의 4.1%보다 상승한 수치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동시간대 방송된 KBS 2TV '도도솔솔라라솔'은 2.4%, 2.8%를 나타냈다. 지난 방송분의 2.9%보다 소폭 하락했다.

이날 최종회에서 오예지(임수향 분)는 서진(하석진 분)과 서환(지수 분) 모두와 이별 후 홀로 살아가는 모습으로 엔딩을 맞았다. 두 사람을 떠나기 전 오예지는 서환에게 "나를 사랑했어요? 나를 사랑하나요?"라고 물었다. 그러자 서환은 "우리가 아무리 끝장났어도 형이 있는 집이다. 100번 물어도 그런 질문에는 대답해 줄 수 없다"고 딱 잘라 말했다. 서성곤(최종환 분)에게 애틋한 마음을 전한 예지는 정다운(전유림 분)과 백정일(손보승 분)의 배웅을 받으며 트럭에 짐을 실었다.

오예지가 떠나기 전 서진은 걸어서 방을 나왔다. "앉아서 보내기 싫었다"는 서진에게 오예지는 "약 줄이고 병원 열심히 다니라"고 걱정의 말을 건넸다. 서진은 "사고당한 뒤 바로 안 오고 당신한테 연락 안 한 거 평생 후회할 것 같다"며 "그 시간이라도 같이 있었으면 조금 덜 아쉬웠을까?"라고 후회했다.

서진이는 마지막으로 팔을 벌렸고 오예지는 조용히 품에 안겼다. 서진은 "이렇게 서 있는 당신 안아볼 수 있어서 다행이야"라고 말했다. 오예지는 눈물 흘리는 서진에게 "안녕"이라고 작게 인사하고 문 밖으로 나갔다. 그 모습을 지켜보던 서진은 쓰러져 오열했다.

오예지는 떠나기 전 엄마 김고운(김미경 분)에게 "그 애 하고 난 우리는 영혼이 같아. 그이는 말을 안 하면 몰랐어. 불안했어. 근데 환이는 말 안 해도 다 알아줘. 어떤 느낌인지 나에 대해 어떤 감정인지 매 순간 다 느껴져. 그 애 앞에선 나로 있을 수 있었어"라고 말했다. 오예지의 마음을 알게 된 엄마는 서환과 함께 떠나라고 말했다.

오예지가 떠나기 전 서환은 마지막으로 오예지에게 함께 있자고 설득했다. 그러나 오예지는 "불행해질 거야. 널 보면 형 생각이 날 거고 서로의 얼굴만 봐도 슬퍼지는 날이 올 거야"라며 서환을 밀어냈다.

결국 서진과 서환 모두와 이별을 고한 오예지는 양평을 떠났다. 오예지는 엄마와 함께 한적한 바닷가 근처에서 살며 하루하루 자신을 회복시켜나가던 중 오예지는 지인을 통해 서환이 자신을 찾고 있다는 걸 들었다. 오예지는 지인에게 "그래서 가르쳐줬어?"라고 물었고 지인은 "그냥 너 먼발치에서 보고만 온다기에 동네만 알려줬다"고 말했다.


지인에게 이야기를 듣고 오예지는 서환을 찾아 나섰고 동네를 헤매다 서환을 발견했다. 두 사람은 재회했고 오예지는 서환에게 "하루 이틀 여유 있어? 우리 어디 좀 가자. 바다도 가고 맛있는 거 먹고 그런 거 해보게"라고 말하며 두 사람은 잠깐의 여행을 즐겼다.

서환과 오예지는 바닷가에 앉아 속 깊은 얘기를 나눴다. 오예지는 서환에게 "사랑해. 제대로 된 고백도 단 한 번의 입맞춤도 우리에겐 허락될 순 없지만 그래도 한 번은 말해주고 싶었어"라며 진심을 고백했다.

그러나 끝내 오예지는 서환에게 "미안해. 널 기다려주지 못해서"라고 말했고 서환은 "고마워요. 내 세상에 와줘서"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두 사람은 바닷가 민박집에서 아침이 될 때까지 우두커니 앉아 있었고 서환이 깜빡 잠든 사이에 오예지는 홀연히 떠났다. 그렇게 두 사람은 가슴 아픈 이별을 맞이하며 이야기는 끝을 맺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