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문산고속도로 개통… 파주·고양 등 수혜지역 들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문산고속도로가 개통되면서 수혜지역으로 꼽히는 파주·고양 등이 들썩이는 분위기다. 사진은 파주 운정신도시의 한 아파트 단지. /사진=김창성 기자
서울-문산고속도로가 개통되면서 수혜지역으로 꼽히는 파주·고양 등이 들썩이는 분위기다. 사진은 파주 운정신도시의 한 아파트 단지. /사진=김창성 기자
수도권 서북부권의 새로운 교통망인 서울-문산 민자고속도로가 오늘(7일) 개통되면서 수혜가 기대되는 파주·고양 등의 부동산시장이 들썩이는 분위기다.

이날 업계에 따르면 파주시 문산읍 내포리부터 고양시 덕양구 강매동을 잇는 총 길이 35.2㎞의 왕복 2~6차로인 서울-문산 고속도로는 지난 2015년 11월 착공 이후 총 사업비 약 2조1190억원을 투입해 만 5년 만에 개통됐다.

서울-문산 고속도로 개통은 많은 교통량으로 혼잡한 자유로, 통일로의 교통 흐름을 크게 개선시키고 경기 고양, 파주는 부족한 고속도로 인프라가 확충돼 서울로 연결되는 교통편이 크게 향상될 전망이다.

통일로(월롱-구파발)의 경우 하루 8000여대, 자유로(장월-김포대교)는 2만7000여대의 교통량 감소효과가 예상되며 이동시간은 통일로 대비 40분(8km↓), 자유로 대비 10분(10km↓)정도가 더 빠를 것으로 예측된다.

2기 신도시인 파주 운정신도시와 지난 3월 3기 신도시로 지정된 고양 창릉지구에서 보다 편리하게 수도권 고속도로망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앞으로 서울-광명 고속도로(2025년 예정)까지 완공되면 파주 문산에서 고양, 서울, 광명, 수원, 평택 등으로 이어지는 광역 고속도로가 구축되고 경기 남부지역과의 교통 접근성도 획기적으로 개선돼 지역경제 발전도 도모할 수 있을 전망이다.


서울-문산고속도로 개통을 앞두고 수혜가 기대되는 경기 고양시와 파주시 주변 부동산은 전반적으로 상승곡선을 그렸다.

한국감정원 자료에 따르면 지난 9월 파주시 아파트 매매 거래량은 1582건으로 1월(409건)보다 3배 이상 증가했다.

매매 호가도 올랐다. 힐스테이트 운정(네이버 부동산 기준) 전용면적 84㎡ 매물은 올 초에는 시세가 5억원에 불과했다. 반면 현재는 6억5000만~8억원까지 형성됐다. 운정신도시 센트럴 푸르지오 같은 면적도 6억9000만~8억원까지 매물이 나왔다.

고양시 분위기도 비슷한다. 경기 고양 덕양구 동산동 소재 ‘동산마을22단지호반베르디움’ 84㎡는 지난달 7억8400만원에 매매됐다. 이는 올 1월 거래된 5억7500만원 보다 2억900만원이 뛴 가격이다.

업계 관계자는 “서울-문산 고속도로가 뚫리면서 인근 부동산시장이 수혜기대감에 들썩이고 있다”며 “수도권에서 찾아보기 힘든 비 규제지역이고 분양가도 주변 지역보다 상대적으로 싼 것이 장점”이라고 분석했다.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76하락 12.3718:05 09/25
  • 코스닥 : 839.17하락 18.1818:05 09/25
  • 원달러 : 1336.50하락 0.318:05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5
  • 금 : 1936.60하락 918:05 09/25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