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어에어컨, 올 1~4월 온라인 누적매출 61% '껑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캐리어에어컨이 선보인 2021년형 ‘에어로 18단 에어컨’. / 사진=캐리어에어컨
캐리어에어컨이 선보인 2021년형 ‘에어로 18단 에어컨’. / 사진=캐리어에어컨
캐리어에어컨은 올들어 4월까지 온라인 누계 매출이 전년대비 61% 증가했다고 11일 밝혔다. 4월 단일 매출의 경우 전년 대비 21% 성장하며 실적이 대폭 개선됐다.

캐리어에어컨은 실적 개선의 배경을 ▲온라인 신규 채널 구축 ▲홈쇼핑 세일즈 강화 ▲어드반텍을 적용한 IBS 비즈니스 확대로 꼽았다.

디지털 경영의 일환으로 꾸준히 유통구조 혁신을 추진했고 코로나19로 온라인 수요가 급증한 데 맞춰 자사몰 온라인 프리미엄 브랜드관을 개설, 유통채널을 다각화했다.

초고층 빌딩에 적용되는 통합 건물관리 시스템인 ‘IBS’에도 기업의 역량을 집중했다. ‘IBS’는 글로벌 캐리어와 기술 및 인력 공유로 빌딩의 기능과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솔루션이자 '어드반택'을 적용한 통합 건물관리 시스템이다.

특히 ‘캐리어 천장형 시스템 에어컨’은 아파트 및 주거용 오피스텔 대상으로 좋은 반응을 얻으며 획기적인 수주 성과를 거두고 있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올해 4월엔 국내 최초로 ‘UV-C LED 살균 기능’을 적용한 2021년형 ‘캐리어 창문형 에어컨’과 냉·난방 올인원 ‘캐리어 창문형 냉·난방기’를 동시에 출시했다. ‘캐리어 창문형 냉·난방기’는 창문형 에어컨에 난방 기능까지 탑재한 국내 최초이자 유일한 제품이다.


캐리어에어컨은 앞으로도 온라인 및 전국 주요 도시 22개의 로드샵을 포함한 오프라인 유통망, 홈쇼핑을 중심으로 가정용 에어컨, 창문형 에어컨 외 냉장고, 제습기, 공기청정기, 와인셀러를 비롯한 전문 가전 영업을 확대하며 매출 성장을 이어나가는 것은 물론 ‘IBS’ 사업 확대로 국내와 해외 사업 수주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캐리어에어컨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펜트업 효과와 집콕 수요가 늘면서 신 가전에 대한 수요가 급증했고 기대 이상의 호실적으로 이어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가 안심하고 실내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제품의 기능 강화 및 디자인 다양화로 소비자 만족도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듬
이한듬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23:59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23:59 12/07
  • 원달러 : 보합 023:59 12/07
  • 두바이유 : 75.00하락 2.5323:59 12/07
  • 금 : 2046.40하락 1.523:59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