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타대우상용차, 새 중대형 트럭 라인업 랜더링 공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타타대우상용차가 새 중대형 트럭 라인업 랜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사진=타타대우상용차
타타대우상용차가 새 중대형 트럭 라인업 랜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사진=타타대우상용차
타타대우상용차가 내년 1월 새로운 중형과 대형트럭 라인업 출시를 예고한 가운데 새롭게 변화하는 회사의 비전과 방향성을 담은 새로운 라인업 랜더링을 23일 공개했다.

지난해 12월 출시한 준중형 트럭 ‘더 쎈’으로부터 시작된 브랜드 핵심 아이덴티티 ‘쎈’을 새롭게 출시될 상용차 라인업 전반으로 확대 적용해 종합 상용차 메이커로 도약하기 위한 공격적인 시장 공략에 나설 방침이다.

타타대우상용차는 신형 모델에 대한 고객의 요구가 높아지는 시장상황에 따라 풀체인지 모델 개발에 집중해왔으며 본격 출시에 앞서 새로운 브랜드 정체성을 담은 랜더링과 네이밍을 선보이게 됐다고 설명했다.

내년 1월 출시를 앞둔 타타대우상용차의 중-대형트럭 라인업은 ‘유로 6E 엔진’에 준하는 최강의 엔진 성능과 함께 공기 역학적 디자인이 반영된 튼튼한 캡 디자인, 최신식 IT 기술을 도입한 차 제어 및 차 관리 시스템이 적용된다. 안전사양부터 내구성, 편의성까지 모든 부분에서 기존의 프리마와 노부스에서 느낄 수 없었던 업그레이드된 차 성능을 선사할 계획이다.

이번에 공개한 새로운 중대형트럭의 랜더링 이미지는 신규 WOW(Wing of Win) 그릴을 적용해 간결하면서도 역동성이 느껴지는 디자인을 채택한 것이 특징이다.

타타대우상용차는 대형트럭 라인업 ‘맥쎈’과 중형트럭 라인업 ‘구쎈’, 준중형트럭 라인업 ‘더쎈’으로 이어지는 강인한 이미지의 네이밍을 채택해 고객을 위한 독보적인 ‘쎈’ 트럭을 개발하겠다는 의지를 직접 담았다.

김방신 타타대우상용차 사장은 “재도약을 위해 새롭게 변화하고 있는 타타대우의 강력한 의지를 표현하기 위해 풀체인지 모델 출시에 맞춰 리 브랜딩을 계획하게 됐다”며 “고객과 시장이 원하는 독보적인 트럭을 선보일 수 있도록 다방면에서 노력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5%
  • 35%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95.50상승 13.4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