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측 "문 대통령과 허심탄회하게 이야기 나눌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와대와 대통령 인수위원회 측은 27일 문재인 댜통령과 윤석열 당선인이 오는 28일 오후 회동을 갖는다고 발표했다. /사진=뉴스1
청와대와 대통령 인수위원회 측은 27일 문재인 댜통령과 윤석열 당선인이 오는 28일 오후 회동을 갖는다고 발표했다.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과 윤석열 당선인이 오는 28일 만찬 회동을 갖는다. 대선 이후 19일만이다.

청와대 측은 27일 오전 10시 청와대에서의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과 윤 당선인의 만남 소식을 전했다. 같은 시간 김은혜 당선인 대변인 역시 브리핑을 통해 두 사람의 회동 소식을 전했다.

김 대변인은 "만남은 문 대통령과 윤 당선인 그리고 유영민 대통령비서실장과 장제원 당선인 비서실장이 동석한다"고 밝혔다. 대통령과 당선인 사의 단독 회동 여부에 대해서는 "내일 (상황을) 봐야한다"고 즉답을 피했다.

앞서 예정됐던 회동이 무산된 이후 양측의 이견 조율 과정에 대해 김 대변인은 "윤 당선인은 이 수석의 제안에 대해 보고 받고 흔쾌히 속도감 있는 진행을 주문했다"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 시국의 어려움, 우크라이나 사태로 인해 국내에 미치는 경제파장, 안보에 있어서 윤 당선인이 갖고 있던 국민의 우려를 덜어주기 위해서라도 엄중한 상황에서 직접 국민들의 걱정을 덜어드리는 것이 중요하다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이날 브리핑에서는 용산 집무실 이전에 대한 취재진의 질문도 나왔다. 이에 김 대변인은 "윤 당선인의 스케줄을 보면 머릿속에는 온통 경제와 국가안보였다"며 "회동 의제는 다시 말씀드리지만 두 분이 허심탄회하게 말씀을 나누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4%
  • 36%
  • 코스피 : 2641.16상승 30.3118:05 06/09
  • 코스닥 : 883.71상승 7.5818:05 06/09
  • 원달러 : 1291.50하락 12.218:05 06/09
  • 두바이유 : 76.16상승 0.9418:05 06/09
  • 금 : 1978.60상승 20.218:05 06/09
  • [머니S포토] 오유경 식약처장 '식·의약 온라인 자율 관리 시범사업단' 출범식, 참석
  • [머니S포토] 최정우 "철강업, 정부·학계 힘합쳐 수소기반 철강 생산체계로 전환해야"
  • [머니S포토] 들썩이는 '소금값'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 [머니S포토] 오유경 식약처장 '식·의약 온라인 자율 관리 시범사업단' 출범식, 참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