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편 이상 찍었는데"… 윤민수 아들 윤후, 광고 출연료 행방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윤민수의 아들 윤후가 광고료에 대해 언급했다. /사진=KBS 제공
가수 윤민수의 아들 윤후가 광고료에 대해 언급했다. /사진=KBS 제공
가수 윤민수의 아들 윤후가 광고료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7일 KBS2 '자본주의 학교'에서는 17세가 된 윤후의 근황이 알려졌다. 이날 윤후는 아빠 윤민수와 대화를 나누며 지난해 생일 선물로 엄마에게 체크카드와 지갑을 받았다고 전했다. 

그러자 윤민수는 윤후에게 "넌 아빠 선물해주고 그런 건 없더라"라고 서운함을 토했다. 이에 윤후는 "아빠가 원하는 건 너무 크다. 내가 차를 어떻게 사냐"고 받아쳤다. 그러자 윤민수는 윤후가 어릴 때 "내가 엄청난 부자면 한 달에 1억, 아니면 1000만원을 주겠다"고 말한 녹음을 들려줬다.

이날 윤민수는 윤후의 광고료를 언급했다. 윤후는 지금까지 10편 이상의 광고를 촬영한 것으로 확인됐다.

윤민수는 "얼마 전 네가 찍은 광고료, 아빠가 금고에 현금으로 넣어놨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윤후가 금고의 행방을 묻자 윤민수는 "내 마음속"이라고 장난스레 답했다.

윤후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이 정도 되면 저도 솔직히 궁금하다"며 "아빠 엄마가 (광고료를) 쓰고 계신 건지 제가 그걸 발견하기 전까지 채워놓으실 건지 모르겠지만"이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윤후는 과거 MBC '아빠! 어디가?'를 통해 폭발적인 인기를 얻었다. 최근 윤후는 Mnet '라떼는 말이야'에 배우 이종혁의 아들 이준수와 함께 출연해 근황을 공개하기도 했다.


 

전은지
전은지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47.20하락 1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