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유에이피, 車부품기업 '신기인터모빌' 지분 42% 인수… 7월 마무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유에이피가 신기인터모빌 지분 인수에 나섰다. / 사진=대유에이피
대유에이피는 현대자동차그룹의 1차 협력사로 플라스틱 자동차 부품을 제조 및 판매하는 신기인터모빌 인수를 위한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대유에이피는 신기인터모빌의 최대주주인 신기가 보유한 70% 지분 중 42%인 27만3000주, 취득금액으로는 180억원의 주식을 인수할 예정이다. 주식매매 계약 체결 이후 4주간 실사를 거쳐 오는 7월 중에 인수가 마무리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신기인터모빌은 부산광역시 기장군에 본사를 두고 있는 자동차 부품기업이다. 1970년에 설립된 차량용 플라스틱 부품 전문 생산업체로 1987년에 현대차의 협력업체로 등록된 이후 33년간 콘솔박스, 엔진커버, 휠가드, 내장트림 등 고기능 경량화 플라스틱 부품을 현대차와 기아에 주력 공급해 왔다. 신기인터모빌은 지난해 매출액 3817억원, 영업이익은 111억원을 올렸다.

이번 신기인터모빌 인수는 국내 스티어링휠 1위 업체인 대유에이피가 사업다각화를 위해 추진했으며 그간 쌓아온 경영 노하우를 통해 미래 모빌리티 산업의 빠른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결정 됐다.

대유에이피 관계자는 "최근 현대차와 기아가 2030년까지 21조원에 달하는 전기차 투자계획을 발표하는 등 미래 모빌리티 사업이 가속화 되는 시점에 대유에이피의 이번 인수는 자동차부품 제조 경쟁력을 한 단계 높여 모빌리티 신사업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한듬
이한듬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4.46상승 1.63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