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원클럽맨' 박용택, 영구결번식 진행… 영원한 '쌍둥이 33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트윈스는 다음달 3일 박용택의 은퇴식과 영구결번식을 진행한다. /사진=뉴스1
박용택(43)의 등번호가 LG트윈스에서 영구결번된다.

LG는 20일 "7월3일 롯데 자이언츠와 홈경기 3연전 마지막날 구단 프랜차이즈 스타인 박용택의 은퇴식과 영구결번식을 진행한다"고 전했다. 2002년 KBO리그에 데뷔한 박용택은 2020년까지 LG에서만 뛴 프랜차이즈 스타다. 통산 19시즌 동안 2236경기에 출전해 타율 0.308 2504안타 213홈런 1192타점 1259득점 313도루를 기록했다.

KBO리그 개인 통산 최다 안타(2504개), 최다 경기 출장(2236경기), 최다 타석(9138타석), 최다 타수(8139타수)의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역대 최초 200홈런-300도루, 10년 연속 타율 3할, 7년 연속 150안타를 기록했다.

2005년에는 90득점, 43도루를 수확해 득점과 도루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2009년에는 타율 0.372로 타격왕에 등극했다. 골든글러브는 총 4차례(2009·2012·2013·2017년) 수상했다.

LG는 박용택의 등번호 33번을 구단 세 번째 영구결번으로 지정했다. 김용수의 41번, 이병규의 9번 등이 앞서 LG에서 영구결번된 바 있다.

박용택은 지난 2020시즌을 끝으로 은퇴했다. 그러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관중 입장이 제한돼 은퇴식이 미뤄졌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95.50상승 13.4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