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고르비 서거에 조전…"냉전시대 종식시킨 지도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하일 고르바초프 전 소련 대통령이 사망하자 윤석열 대통령이 그의 딸인 이리나 비르간스카야 고르바초프 재단 부회장에게 조전을 보냈다. 사진은 지난 2017년 9월 모스크바에서 열린 제2차 세계대전 기념 퍼레이드에 참석한 미하일 고르바초프 전 대통령. /사진=로이터
윤석열 대통령이 미하일 고르바초프 전 소비에트연방 대통령이 서거하자 그의 딸인 이리나 비르간스카야 고르바초프 재단 부회장 앞으로 조전을 보냈다.

31일 대통령실 관계자는 용산 대통령실에서 취재진과 만나 "윤 대통령은 고르바초프 대통령 딸인 이리나 비스간스카야 고르바초프 재단 부회장에 애도와 조전을 보냈다"고 전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조전을 통해 "고인은 대립과 갈등의 냉전 시대를 종식시키고 화해와 평화를 이끌어낸 지도자이자 지난 1990년 역사적인 한-소 수교를 통해 한국과 러시아 간 우호협력 관계의 확고한 틀을 마련한 선구자였다"고 밝혔다. 또 "고인의 결단력과 지도력, 자유와 평화의 유산을 오래도록 기억하고 지켜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전은지
전은지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