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수송용 수소 충전소 공급가격 12% 인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스공사 대구 본사 전경/사진제공=한국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036460)가 광주 임암 수소충전소 등이 공동 구매 형태로 공급받고 있는 수소 가격을 최초 계약단가 대비 12.2% 인상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가격 조정은 최근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한 유가 및 원자재 가격 급등으로 부생수소 구매 원가 및 수소 튜브트레일러(T/T) 운송비 등이 상승함에 따른 것이다.

공사는 그간 지속가능한 수송용 수소시장 운영을 위해 정부, 지자체, 공공기관, 수소 공급사 및 충전소 운영기관 등과 수소 가격 및 수급 관련 간담회를 수차례 갖고, 현안 공유 및 대책 협의를 통해 수소 공급가격 인상 불가피성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했다.

수소충전소의 소매 판매가격은 지자체 협의 등을 통해 결정되고 있으며, 이번 공급가격 인상분 적용 계약 대상인 9개 수소충전소를 시작으로 전국 수소충전소별 공급 및 판매가격의 순차적 인상이 예상된다.

공사는 가격 조정에도 불구하고, 수소 판매 가격은 여전히 휘발유 및 경유 대비 저렴한 수준에서 유지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국내 자동차용 경유의 주유소 판매가격은 지난해 12월 리터당 평균 1,468.9원에서 올해 8월 4주 평균 1,904.9원으로 약 30% 상승했다.


특히 수송용 수소보다 고가로 유통되고 있는 산업용 수소 공급가격도 지난해 말부터 원자재 및 유가 등 상승분이 반영돼 올해 1분기 이미 10% 인상됐다.

이에 비해 8월 현재 전국 충전소 수소 가격은 수소유통정보시스템(Hying) 기준 kg당 평균 8,374원으로, 지난해 12월 이후 동일 수준으로 유지되어 왔다.

김정제 가스공사 수소유통센터장은 "수소유통전담기관인 공사는 앞으로도 수송용 충전 시장의 안정적 수소 공급 유도 및 수급 안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514.97하락 44.7718:05 09/21
  • 코스닥 : 860.68하락 22.0418:05 09/21
  • 원달러 : 1339.70상승 9.618:05 09/21
  • 두바이유 : 93.85하락 1.3418:05 09/21
  • 금 : 1967.10상승 13.418:05 09/21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로터스가 선보인 자사 최초 Hyper SUV '엘레트라' 제원은
  • [머니S포토] 이정식 장관 '재개발 건설현장 확인'
  • [머니S포토] 추경호 "美 연준 결정, 고금리 장기화 가능성… 경계심 갖고 대응"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