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BMS B형간염 치료제 독점 공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GC녹십자가 한국BMS제약과 B형간염 치료제 바라크루드의 독점 유통·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GC녹십자
GC녹십자가 한국BMS제약의 B형간염 치료제 바라크루드를 독점 판매한다.

GC녹십자는 한국BMS제약과 B형간염치료제 바라크루드 판매 연장계약을 체결하고 독점 유통·판매로 파트너십을 확장한다고 11일 밝혔다.

양사는 2015년 9월부터 바라크루드 관련 파트너십을 이어왔다. 이번 계약을 통해 GC녹십자는 코프로모션(공동판매) 형태에서 독점 유통 및 판매로, 병?의원급에서 종합병원을 포함한 전체 병원 대상으로 판매 영역을 확대한다.

바라크루드는 B형간염치료제인 '엔테카비르' 성분 제제의 오리지널 제품이다. 강력한 바이러스 억제 효과와 낮은 내성 발현율로 2007년 국내 출시 이후 2011년부터 수년간 처방액 1위를 기록해왔다.

GC녹십자 관계자는 "이번 파트너십 강화로 중장기적으로 제품을 국내에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종합병원 판매 확대를 통해 병원 사업 활동 증대와 자사 제품과의 시너지를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지용준
지용준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산업2부 제약바이오팀 지용준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