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격 낮추고 빈손으로 와"… 與, 후쿠시마 다녀온 민주당 의원들 비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예령 국민의힘 대변인은 8일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일본 후쿠시마를 방문하고 귀국한 것에 대해 질타했다. 사진은 민주당 의원들이 지난 7일 일본 후쿠시마 사치히코 후쿠시마공동진료소 원장에게 설명을 듣는 모습. /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 양이원영실 제공)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일본 후쿠시마를 방문하고 귀국한 것에 대해 국민의힘이 질타했다.

김예령 국민의힘 대변인은 8일 논평을 통해 "지난 6일 일본 후쿠시마로 떠났던 민주당 의원들이 오늘 새벽 귀국해 공항에 선 모습이 참으로 가관이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후쿠시마를 계획없이 방문해 국격을 낮추고 빈손으로 돌아왔다"며 "민주당은 국민들에게 사과하고 이에 상응하는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김 대변인은 "국민을 속이는 '선동'을 주목적으로 떠난 방문이었기에 떠날 때부터 빈손은 예상됐다"며 "호언장담했던 후쿠시마 원전사고 현장 방문도, 원전을 관리하는 도쿄전력과의 면담도 못했다"고 비판했다. 이어 "자료 요청서를 도쿄전력 직원에게 전달하는 장면 하나 연출했으니 이게 무슨 코미디인가"라고 덧붙였다.

민주당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대책단' 소속 위성곤·양이원영·윤영덕·윤재갑 의원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중단을 촉구하기 위해 지난 6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했고 이날 오전 귀국했다.

당초 도쿄전력이나 정부 관계자와의 간담회 등도 계획했다. 하지만 상황이 여의치 않았고 지방의회 의원 1명과 현지 주민 등을 만났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