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추석 대목 효과 '톡톡'… 선물세트 매출 105%↑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GS25가 추석 연휴 기간 수요가 급증하는 주류, 간편식, 음료, 쿠키 등 1700여종의 상품을 1+1, 2+1, 혜택가 행사로 선보인다. /사진=GS리테일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의 추석 선물세트 매출이 지난해 추석 대비 2배 이상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GS25에 따르면 지난달 24일부터 지난 15일까지 23일간 추석 선물세트 매출 데이터를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한 결과 105.5% 신장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지난 8일까지 104종의 추석 선물세트를 대상으로 진행한 사전 파격 행사 매출이 지난해 추석 행사 대비 166.7% 급증하며 전체 명절 실적을 견인했다. 고물가 등의 여파로 최대 50% 이상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사전 행사에 수요가 몰린 것으로 분석된다.

가장 높은 매출 신장률을 기록한 상품은 축산 세트였다. 매출 1~3위에 ▲투뿔한우등심팩(800g·9만9000원) ▲투뿔한우모듬팩(800g·9만9000원) ▲소LA갈비세트(2.3㎏·6만9800원) 등 가성비 라인업 3종이 나란히 오르며 축산 선물세트 실적을 172.9% 끌어 올렸다.

이색 명절 선물세트 수요가 크게 확대되면서 골드 상품, 여행 숙박권 등도 기대 이상의 매출을 기록했다. 지난 15일까지 골드 상품 13종은 7억여원치가 팔렸고 여행 숙박권(사이판, 제주) 2종의 경우 4000여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GS25는 추석 연휴 기간 수요가 급증하는 주류, 간편식, 음료, 쿠키 등 1700여종의 상품을 1+1, 2+1, 혜택가 행사로 선보이며 추석 대목 효과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전국 GS25 매장 내 추석 선물세트 전용 매대를 구성하는 등 명절 선물 긴급 구매 수요에도 적극 대응할 방침이다.


GS25 관계자는 "고객 니즈를 적극 반영한 추석 선물세트 구성과 파격 행사에 힘입어 역대급 명절 선물세트 매출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귀성객, 혼추족 등 명절 연휴 늘어나는 다양한 소비 수요를 고려한 매장 준비 작업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승예
조승예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부 유통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