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X조선 채권단, 3000억원 지원

 
  • 머니S 박성필|조회수 : 2,863|입력 : 2013.05.31 10:44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TX조선해양 채권단이 선박 제작자금을 요청한 STX조선해양에 3000억원을 지원할 전망이다.

31일 금융권에 따르면 STX조선 채권단은 지난 30일 주채권은행인 KDB산업은행에서 실무자 회의를 열고 3000억원 규모 지원을 긍정적으로 검토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일부 채권단은 아직 실사가 진행 중이라는 점 등을 이유로 동의여부를 확실하게 표하지 않았다. 산업은행은 STX조선해양이 요청한 4000억원 중 3000억원을 우선 지원할 예정이다. 다른 채권단은 산업은행의 추후 채권 비율에 따라 분담할 예정이다.

채권단 관계자는 “언제까지 동의서를 받겠다고 결정된 것은 없다”며 “채권단의 동의가 기대한 것만큼 이뤄지지 않았을 때는 산업은행이 3000억원을 우선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STX조선의 채권은행은 산업은행, 수출입은행, 농협은행, 정책금융공사, 우리은행, 외환은행, 신한은행, 무역보험공사 등이다.
 

  • 0%
  • 0%
  • 코스피 : 2568.37하락 8.7511:58 06/01
  • 코스닥 : 861.23상승 4.2911:58 06/01
  • 원달러 : 1318.80하락 8.411:58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1:58 06/01
  • 금 : 1982.10상승 511:58 06/01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