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광주·전남 일부 상장사 실적 악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 상반기 광주·전남지역 일부 상장사들의 실적이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올 상반기 보해양조의 매출액은 622억원으로 전년동기 600억원에 비해 22억원 증가했지만,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55억원, 15억원으로 전년동기 67억원, 31억원에 비해 상당히 저조했다.

워크아웃 졸업을 앞두고 있는 금호타이어 실적도 뒷걸음질쳤다. 금호타이어의 올 상반기 매출액은 1조4231억원으로 전년동기 1조5217억원보다 감소했다.
 
영업이익 또한 1424억원으로 전년동기 1537억원보다 줄었고, 당기순이익도 718억원으로 전년동기 813억원보다 감소했다. 금호타이어의 올 상반기 실적하락은 환율하락에 따른 채산성 악화로 인한 것으로 풀이된다.

광주신세계도 웃지 못했다. 광주신세계의 올 상반기 매출액은 1019억원으로 전년동기 1023억원에 비해 소폭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264억원, 당기순이익은 213억원으로 전년동기 279억원, 262억원에 비해 줄어들었다.

광주신세계의 이같은 실적 부진은 장기적 경기침체와 지난 4월 세월호 침몰로 인한 소비위축이 원인으로 꼽힌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email protected]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76하락 12.3718:05 09/25
  • 코스닥 : 839.17하락 18.1818:05 09/25
  • 원달러 : 1336.50하락 0.318:05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5
  • 금 : 1936.60하락 918:05 09/25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