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 여성인력·이공계 채용 확대키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술보증기금은 최근 2개년도 신입직원 채용현황 분석자료를 발표하고 여성인력, 지역인재, 이공계 인력의 채용을 지속적으로 확대한다고 9일 밝혔다.

이날 김한철 기보 이사장은 기술금융을 확대하고 안정적으로 정착시키기 위해 기술인력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그는 기술평가전문성에 적합한 인력구조와 채용방식을 강조해 왔다.

이에 따라 기보는 박사급 이공계인력과 성별·지역에 관계없이 여성인력과 지역인재 채용확대를 위해 노력해왔다.

기보는 신입직원과 청년인턴 채용 시 여성인력 채용비율 목표를 35%로 설정하고 여성면접관을 배치함으로써 여성지원자의 고용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에 따라 ▲2013년도 신입직원 34명중 여성인력 15명(45.5%) ▲2014년도 신입직원 44명중 여성인력 18명(40.9%) 등 40%가 넘는 여성인력을 채용했다. 청년인턴의 경우 60%가 넘는 여성인력을 채용했다. 또 1년을 초과한 여성 비정규직 직원을 무기계약직으로 전환해 취약계층 여성의 고용 안정성 향상과 비정규직 감소에 힘썼다.

그 외 기보의 최근 2개년도 신입직원 채용현황을 보면 ▲2013년도 지역인재 17명(50%), 이공계 15명(44.1%) ▲2014년도 지역인재 18명(40.9%), 이공계 20명(45.5%)을 채용함으로써 타금융기관과 달리 이공계인력과 비수도권 지역인재 채용을 확대했다.

기보는 기계·정보통신·전기전자 등 전공분야별 150여명의 박사급 직원을 포함 전체 직원의 절반이 넘는 550여명이 기술평가 전문인력으로 근무하고 있다. 기보의 이공계 인력은 전공수준과 업무난이도 등을 고려해 중앙기술평가원(1개), 기술융합센터(2개), 영업지점(52개)에서 기술평가업무를 통해 기술금융의 첨병역할을 한다.

김한철 이사장은 “올해에도 전년도와 비슷한 40명 내외의 채용계획을 갖고 있다”며 “여성·박사급이공계인력 채용을 확대하고 각종 지원제도를 통해 여성이 안정적인 직장생활을 할 수 있는 문화를 함께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성필
박성필 [email protected]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8:05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8:05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8:05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8:05 11/30
  • 금 : 2067.10상승 6.918:05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