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 품귀' 광주 광산구 일대 아파트 매매·전셋값 '상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광주지역 아파트 매매·전세값 상승폭이 한풀 꺾인 가운데 광산구 일대의 매매·전세가격은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써브에 따르면 2월 첫째주 광주 광산구 일대 아파트 가격은 전세난으로 전세가가 크게 오르면서 매매가도 덩달아 오르는 분위기다. 여기에 매물이 많지 않아 거래도 활발한 상태는 아니지만 호가는 상승하고 있다.

광산구 월곡동 하남금호 102㎡가 1억2500만~1억3900만원, 운남동 삼성 79㎡가 1억1000만~1억3000만원에 거래됐다.

전세가 역시 올랐다. 광산구 일대는 광주하남·평동산업단지를 비롯해 인근 첨단과학산업단지 등 대규모 산업단지가 밀집한 지역으로 늘 전세물건이 부족한 곳인 데다 전세물건이 워낙 귀해 전세가격이 올랐음에도 바로 계약으로 이어지고 있다.

광산구 운남동 운남주공5단지 105㎡가 1억500만~1억2700만원, 수완동 우미린2차 115㎡가 2억1000만~2억2500만원이다.

한편 지난 2일 현재 광주지역 아파트 매매가격은 전주대비 0.14% 상승하며 지난주와 보합세를 형성했으며, 전세가격은 전주대비 0.06% 상승하며 지난주(0.06%)보다 상승폭이 둔화됐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email protected]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6.65하락 18.315:16 12/05
  • 코스닥 : 813.31하락 15.2115:16 12/05
  • 원달러 : 1311.70상승 7.715:16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5:16 12/05
  • 금 : 2042.20하락 47.515:16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