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청, 국세청-강남세무서 압수수색… '성형외과 세금감면 정황 포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세청’ /사진=뉴시스
‘국세청’ /사진=뉴시스
‘국세청’ ‘강남세무서 압수수색’

서울 강남 성형외과의 세금감면 청탁에 국세청 직원들이 연루된 정황이 포착돼 경찰이 압수수색에 들어갔다.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서울지방국세청 조사3국과 강남세무서에 대해 전격적인 압수수색을 실시했다.

앞서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지난해 11월 A 성형외과 소속 간호조무사가 무면허 의료행위를 했다는 첩보를 입수하고 내사에 착수했고, 실제로 간호조무사가 60여 차례에 걸쳐 무면허 성형수술을 한 사실을 확인했다. 

그런데 이 과정에서 세무사 신모(42)씨가 A 성형외과로부터 세금감면 청탁과 함께 7800여만원을 수수한 정황을 포착하고 신씨를 알선수재 혐의로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다. 

경찰은 신씨가 성형외과로부터 받은 돈으로 국세청을 상대로 실제 로비에 나섰는지 자금 사용처를 추적하던 중 증거를 확보하고 압수수색에 들어간 것으로 전해졌다.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