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격호 휠체어 귀국, 67년만에 롯데그룹 내려놓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격호' '신격호 귀국' /사진=뉴스1
'신격호' '신격호 귀국' /사진=뉴스1
'신격호 귀국' '신격호'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이 1948년 롯데 설립 이후 67년만에 경영에서 물러난다.

신격호 총괄회장은 28일 오후 10시10분께 김포국제공항 입국장을 통해 귀국했다. 일명 '왕자의 난'이라고 불리는 롯데의 경영권 분쟁 사태에 대해 입을 굳게 다물었다.

신 총괄회장의 갑작스런 해임은 그의 장남인 신동주 전 일본롯데 부회장의 '쿠데타' 실패로 인한 것으로 파악된다. 신 총괄회장은 27일 신 전 부회장의 요청으로 친족 5명과 일본으로 건너갔다.

일본에 도착한 신 총괄회장은 27일 오후 일본 롯데홀딩스에 나타나 자신을 제외한 일본롯데홀딩스 이사 6명을 해임할 것을 지시했다. 이중엔 차남인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신 총괄회장으로부터 신임을 받고 있던 쓰쿠다 다카유키 대표이사 부회장도 포함됐다.

신 회장은 즉각 반격에 나섰다. 다음날인 28일 오전 긴급 이사회를 열어 신 총괄회장을 전격 해임한 것. 이에 따라 신동주 부회장이 아버지를 전면으로 내세워 일본 롯데홀딩스를 되찾으려 했지만 그의 동생인 신동빈 회장이 아버지를 일본 롯데홀딩스 총괄회장에서 해임함으로써 사실상 쿠데타가 실패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와 관련 롯데그룹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일본 롯데홀딩스는 신격호 일본 롯데홀딩스 대표이사를 명예회장으로 추대하는 결정을 내렸다"며 "향후 주주총회를 통해 신격호 회장을 명예 회장으로 추대하는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문혜원
문혜원 [email protected]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38상승 1.118:05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8:05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8:05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8:05 12/06
  • 금 : 2036.30하락 5.918:05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