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사병 사망자 발생, 오늘(31일) 대부분 지역 낮 33도 넘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늘(31일) 오후 3시 열지수. /자료=기상청
오늘(31일) 오후 3시 열지수. /자료=기상청
'열사병 사망'

이어지는 무더운 날씨 속에 올해 첫 열사병 사망자가 발생했다.

오늘(31일) 오전 전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당분간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올라 매우 무덥겠고, 밤 사이에도 기온이 25도 이상 유지되면서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다.

전날(30일)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사충남에 거주하는 34세 남성으로 건설 현장 근로자. 이 남성은 지난 28일 오후 건설 현장에서 작업 중 열사병이 발병해 119 구급차를 통해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숨졌다.

열사병은 몸이 흡수한 열을 배출하지 못해 열 발산이 원활히 이뤄지지 않아 체온이 상승하면서 신체에 이상 증상이 나타나는 것을 뜻한다. 열사병은 특히 어린이, 노약자나 만성 질환자들에게 위협적이다. 

열사병은 
고체온증, 무력감, 어지러움, 메슥거림, 구토, 두통, 근육 떨림 등의 다양한 전조 증상을 동반한다. 초기에 적절한 대응을 취하지 않을 경우 고체온에 취약한 중추신경계에 장애가 발생해 헛소리를 하거나 환각 등의 초기 의식 장애를 보이기도 한다. 특히 4세 이하 어린이의 경우 자율신경 기능이 상대적으로 떨어지기 때문에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

열사병의 예방을 위해서는 자외선이 강한 오전 10시에서 오후 3시 사이에는 야외 활동을 삼가고, 고온에 장시간 노출되는 것을 피하는 것이 좋다. 또, 평소 전해질 보충을 위해 생선이나 야채로 구성된 식단을 준비하고 물을 자주 마셔 수분 섭취를 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