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단수, 12시간 이상 수돗물 공급 중단…주민 불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청주시 단수, 12시간 이상 수돗물 공급 중단…주민 불편
주 단수'

충북 청주시 일부지역에서 12시간 이상 수돗물 공급이 중단돼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

2일 청주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30분쯤 청주시 지북정수장 인근에 매설된 지름 800㎜, 900㎜ 상수도관 이음부에서 누수가 발생했다.

이 때문에 상당구 금천·대성·수동·용암·용정동, 청원구 율량·주중동 등 1300여 가구에 수도공급이 중단됐다.

특히 사고 발생지점은 전날 수도관 교체 공사를 한 곳으로 1일 오후 5시쯤부터 상당구 금천·용암·용정동과 청원구 율량동 등에 수돗물 공급이 원할치 않아 이들 지역 주민들은 12시간 이상 불편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시 상수도사업본부 관계자는 <뉴스1> 측에 “지북정수장 인근 수도관 이음부에서 누수가 발생, 물 공급이 중단됐다”며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520.63상승 0.8214:07 11/30
  • 코스닥 : 826.10상승 3.6614:07 11/30
  • 원달러 : 1291.50상승 1.914:07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4:07 11/30
  • 금 : 2067.10상승 6.914:07 11/30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북극발 한파…'출근길 롱패딩 필수'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