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차관 이영 내정자, 무상 급식·복지 반대하던 재정 전문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교육부 차관'

교육부 차관에 이영(50) 한양대 교수가 내정됐다.

이 내정자는 국내 대표적 재정전문가로, 경제학자이지만 교육재정과 노동경제학 분야 등 교육 분야에서도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이 내정자는 서울대 경제학과를 나와 미국 미시간대에서 경제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국내 대표적 국책연구기관인 한국개발연구원(KDI) 부연구위원 등을 거쳐 2002년부터 한양대 경제금융학부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한양대 경제금융학부장을 지냈으며 2012년부터 한양대 기획처장을 맡고 있다.

한편 이 교수는 교육부가 주도하는 대학구조개혁위원회에 출범당시인 2011년부터 참여하는 등 시장주의적 교육정책에 관심이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무상급식이나 무상복지는 국가부채를 확대하고 서비스 품질을 저하한다는 이유로 반대한다는 견해를 여러 차례 밝혀오기도 했다.

'교육부 차관' /사진=뉴스1
'교육부 차관' /사진=뉴스1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