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과 함께 따뜻한 설을" 임직원, 장애아동 방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효성 임직원들이 서울 용산구의 중증장애아동시설 '영락애니아의 집'을 찾아 생필품을 전달했다./사진=효성
효성 임직원들이 서울 용산구의 중증장애아동시설 '영락애니아의 집'을 찾아 생필품을 전달했다./사진=효성
설을 앞두고 효성 임직원들이 서울 용산구 후암동의 중증장애아동시설을 찾았다.

4일 효성은 영락애니아의 집에 생필품과 함께 산업자재PG(Performance Group) 임직원이 모은 기부금을 전달했다. 기부금은 임직원이 모은 돈에 조현상 부사장이 같은 금액을 기부하는 매칭그랜트 형식으로 모아졌다.

영락애니아의 집 봉사활동은 조현상 부사장의 제안으로 2012년 시작됐다. 임직원들은 매달 식사 도우미 활동을 비롯해 기저귀, 쌀, 내복, 세제 등의 생필품을 전달하고 있다.

조현상 부사장은 "영락애니아의 집 아이들과 함께 한 지난 5년 간의 만남을 통해 효성 임직원들이 더 큰 기쁨을 얻었다"며 "설을 맞아 아이들이 따뜻하고 행복한 명절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노향
김노향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18:05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18:05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18:05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8:05 12/07
  • 금 : 2046.40하락 1.518:05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