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 거래정지 11일 오전9시까지,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상선 거래정지'

현대상선 주권 매매거래가 오는 11일 오전 9시까지 정지됐다. 지난해 4400억원이 넘는 적자를 내면서 자본잠식률이 50%를 넘겼기 때문이다. 한국거래소는 자본잠식률이 50%가 넘으면 주권매매를 정지시킨다.

5일 현대상선은 지난해 매출액이 전년보다 11.5% 감소한 5조7665억원을 기록하면서 2535억원의 영업손실을 냈다. 전년보다 영업손실폭이 185억원이나 늘었다. 그 여파로 지난해 4434억원의 당기순손실을 기록해 적자전환됐다.

현대상선의 자산총계는 지난해 7조2657억8203만원에서 올해 6조851억1128만원으로 급감했다. 부채는 지난해 6조5802억4800만원에서 올해 5조6075억5250만원으로 감소했지만 자산이 줄면서 재정구조는 취약해졌다. 자산에서 부채를 뺀 현대상선의 자본총계는 4775억5862억원으로, 총 자본금 1조1824억7632만원의 40.4%에 불과하다. 자본 잠식율은 63.2%에 달한다.

서울 종로구 연지동 현대상선 사무실. /자료사진=뉴스1DB
서울 종로구 연지동 현대상선 사무실. /자료사진=뉴스1DB

 

  • 0%
  • 0%
  • 코스피 : 2504.62하락 3.5109:38 09/25
  • 코스닥 : 851.42하락 5.9309:38 09/25
  • 원달러 : 1333.00하락 3.809:38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09:38 09/25
  • 금 : 1945.60상승 609:38 09/25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