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2016년도 매출 2400억원 14%상승..."커브캡과 볼캡이 주요 요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F&F의 스포츠 캐주얼 브랜드 MLB(엠엘비)가 2016년 매출이 전년대비 14% 성장해 총 매출 2400억 원을 달성했다.


19일 MLB에 따르면, 시그니처 아이템인 커브캡과 볼캡이 트렌드 아이템으로 부활한 것이 MLB 매출 성장의 주요 요인이다.


MLB 관계자는 "김현수, 오승환 등 코리안 메이저리거의 대활약으로 MLB에서는 한국 선수들을 응원하는 세븐메이저리거 캠페인을 진행해 소비자들의 공감대를 형성했다"며 "국민 스타들의 꾸준한 착용 또한 매출 신장에 크게 작용했다"고 밝혔다.  


MLB는 최근 출산율 감소로 위기를 맞았던 유아 패션 시장에서 ‘프리미엄 제품 전략’을 내세웠다. 이를 위해 MLB KIDS에서 퀄리티를 강화한 ‘플레이테크’ 시리즈를 출시해 기능성 부분을 강화했다.


아울러 전문적인 슈즈 기획팀을 만들어 퀄리티는 물론, 디자인까지 업그레이드한 기능성 신발을 출시했다. 신학기 가방, 래쉬가드 등 다양한 시즌성 아이템에 강세를 보이며 판매량을 높였다.


김창수 대표는 “지난해 MLB와 MLB KIDS는 글로벌하고 스타일리시한 브랜드 이미지를 내세우며 많은 사랑을 받아 올해도 기대된다”며, “매출 신장은 소비자의 변화하는 라이프스타일과 가치관을 적극적으로 반영한 결과”라고 전했다.


사진. MLB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18:05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18:05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18:05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8:05 12/07
  • 금 : 2047.90상승 11.618:05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