린드블럼 롯데 떠난다… 두산과 총액 145만달러 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8시즌 두산 유니폼을 입게 된 조쉬 린드블럼./ 사진=뉴스1
2018시즌 두산 유니폼을 입게 된 조쉬 린드블럼./ 사진=뉴스1

두산 베어스가 조쉬 린드블럼(30)과 계약을 마치면서 외국인 구성을 마쳤다.

두산은 11일 "린드블럼과 총액 145만달러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린드블럼은 지난 2015시즌부터 롯데에서 활약해왔다. 2017시즌을 앞두고 딸의 건강 문제로 미국으로 돌아갔지만 지난 7월 다시 롯데로 복귀했다.

3년 동안 린드블럼은 74경기에 출전해 28승27패, 평균자책점 4.25의 성적을 거뒀다. 올해에는 12경기에서 5승3패, 평균자책점 3.72를 기록했다.

린드블럼은 7월 복귀 과정에서 롯데와 계약을 맺을 때 보류선수에서 제외할 것을 요청했고, 지난 1일부로 타구단과 협상이 가능해졌다. 이에 두산 유니폼을 입게 됐다.
 

차소현
차소현 [email protected]

머니S 온라인팀 차소현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