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네이버와 'AI 이미지 검색 기반 금융서비스' 협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KEB하나은행
/사진=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은 26일 온라인 검색포털 네이버와 '인공지능 이미지 검색 기반 금융서비스 제공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앞으로 KEB하나은행은 미래금융와 외환 분야 강점과 네이버의 스마트폰용 인공지능 이미지 검색 서비스 '스마트렌즈'를 접목한 신개념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KEB하나은행과 네이버는 외국 실물화폐를 스마트렌즈로 촬영해 ▲발행 국가 및 권종 조회 ▲환율 및 환전 정보 조회 등의 서비스를 내년 1분기 내 제공할 계획이다. 또 ▲위변조 주의정보 조회 ▲환전우대쿠폰 제공 ▲사이버환전 등의 서비스를 추가할 예정이다.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손님들은 실물화폐만 갖고 있으면 시간과 장소에 상관없이 해외에서도 실시간으로 해당 통화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손쉽게 얻을 수 있다.

인공지능 이미지 검색을 활용한 금융서비스 도입은 이번이 국내 최초며 앞으로 외국환 관련 업무에 추가해 상품과 서비스를 확대해 갈 예정이다.

한준성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부행장은 "정보기술의 발전에 맞춰 은행 또한 진보된 기술력으로 손님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며 "이번 제휴를 통해 인공지능 검색 기술과 금융산업의 융합으로 더 많은 분야에서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이남의
이남의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18:05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18:05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18:05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8:05 12/07
  • 금 : 2046.40하락 1.518:05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