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변호사' 장진영, 서울시장 출마 "안철수·유승민만 바라보고 있을 수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장진영 바른미래당 미투법률지원단장(동작구을 지역위원장). /사진=뉴스1
장진영 바른미래당 미투법률지원단장(동작구을 지역위원장). /사진=뉴스1

MBC 예능 '무한도전'에서 변호사로 참여하며 이름을 알린 장진영 국민의당(현 바른미래당) 전 수석최고위원이 26일 6·13 지방선거 서울시장 출마를 선언했다.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장 전 최고위원은 최근 들어 부진한 당 지지율을 언급하며, "두손 놓고 안철수·유승민의 얼굴을 바라보고 있을 수만은 없다"며 출마 배경을 설명했다.

장 전 최고위원은 "낡고 병든 서울을 젊고 매력적인 서울로 혁신시킬 것"이라는 포부를 내세우며, 서울시장에게 집중돼 있는 권력의 분산 필요성을 언급했다. 

이어 "미세먼지의 인과관계를 철저히 분석해 이를 토대로 중국정부를 압박하고 설득하는 작업을 치밀하게 진행하겠다“며 "마스크 없는 서울을 만들겠다"고 주장했다. 

또한 "특목고, 자사고, 8학군 학교가 아니라 일반 고등학교에서도 명문대 가는 친구도 나오고 음악, 미술하는 친구, 운동하는 친구도 나오는 학교로 되돌려 놓겠다"고 언급했다.

아울러 "고등학교 과정 중 2년을 진학과 직업교육과정으로 개편해, 비정상적인 대학진학율을 정상화시키고, 사교육비 부담을 줄이고, 과잉경력(오버스펙)이 일자리를 왜곡시키는 현상을 바로잡겠다"고 약속했다.

이와 함께 △서울시민의 건강·문화 격차를 줄이고 △자살률을 낮추기 위한 심리적 안전망을 구축하며 △결혼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며 △서울시 재정운영을 투명화하겠다고 전했다.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