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엔터, 이종수 매니지먼트 손 뗐다 "목격담 확인불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이종수/사진=스타뉴스
배우 이종수/사진=스타뉴스
국엔터테인먼트가 소속 배우였던 이종수의 매니지먼트 업무를 종료했다고 밝혔다.

스타뉴스에 따르면 국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8일 "이종수와 연락이 되지 않는다. 이종수의 업무를 볼 수 없는 상황이다. 내부적으로는 매니지먼트 업무를 종료하기로 결정지었다"고 밝혔다.

앞서 이종수는 지난달 28일 지인 결혼식 사회를 봐주기로 약속하고 돈을 받았지만 결혼식 당일 종적을 감춰 사기 혐의로 피소됐다. 소속사 측은 고소인의 피해를 변상했고 소취하가 이뤄졌다. 하지만 이후 이종수를 둘러싼 각종 루머가 떠돌았다. 최근에는 한 인터넷방송에서 이종수에게 돈을 빌려줬다는 채권자 A씨가 등장, "3000만원을 사기당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이후 이종수는 지난 5일 소속사에 이메일을 발송해 3000만원 사기 혐의를 부인하며 "죽을 것 같다"라고 고통을 호소했다. 관계자는 "이메일로 연락받은 뒤 연락이 닿지 않았다"라고 설명했다.

이날 이종수는 미국 로스앤젤레스 헬스장 목격담이 공개되며 거취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관계자는 "이종수와 연락이 닿지 않기 때문에 확인할 수 없다"라며 "앞으로 이종수 관련 업무를 진행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8:05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8:05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8:05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8:05 11/30
  • 금 : 2067.10상승 6.918:05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