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기무사 계엄령 문건 보고받은 적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 /사진=임한별 기자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 /사진=임한별 기자

청와대 민정수석실이 국군기무사령부의 계엄령 문건을 보고받았다는 언론 보도를 부인했다.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은 이날 오전 "계엄령 문건은 최근 언론보도가 되기 전까지 보고받은 적이 없다"고 말했다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출입기자단 문자메시지를 통해 전했다.

다만 조 수석은 "민정수석실은 기무사령에 따라 수집하는 방산비리, 테러, 간첩 등 범죄정보와 군 인사 검증용 자료 등을 보고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한 언론은 이날 국방부 관계자를 인용해 "기무사가 국방 장관에게 보고하는 내용은 시차를 두고 거의 다 청와대 민정수석실에 보고되고 있다"며 "이번에 논란이 된 기무사의 위수령·계엄 문건도 청와대 민정수석실에 따로 보고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촛불집회 당시 기무사가 계엄령 검토 문건을 작성한 것과 관련해 독립수사단을 구성해 신속하고 공정하게 수사할 것을 송영무 국방부 장관에게 지시했다. 

다만 청와대는 계엄령 문건을 확인한 정확한 시점에 대해서는 구체적인 설명을 하지 않고 있다. 

 

김경은
김경은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73하락 13.413:01 09/25
  • 코스닥 : 845.25하락 12.113:01 09/25
  • 원달러 : 1334.70하락 2.113:01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3:01 09/25
  • 금 : 1945.60상승 613:01 09/25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