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박탈감, 나만 솔로일 때… 여성 · 무기력 · 시간이 해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결혼정보회사 듀오가 11월 7일부터 11월 18일까지 미혼남녀 총 475명(남 230명, 여 24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연애 박탈감’에 대한 설문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설문에 참여한 미혼남녀 2명 중 1명(56.2%)은 솔로일 때, 커플을 보면 상대적 박탈감을 느꼈다. 성별로 나누어보면, 남성 51.3%, 여성 60.8%로 나타났다.
/사진=듀오
/사진=듀오
미혼남녀는 주로 ‘나만 빼고 모두 연애 중일 때’(43.2%) 연애 박탈감을 느꼈다. ‘대화 주제의 대부분이 연애라 할 이야기가 없어서’(17.3%), ‘전 연인의 연애 소식을 들을 때’(14.1%) 박탈감이 들기도 했다.

연애 박탈감의 대표적인 증상은 무기력감이다. 남녀 모두 ‘연애를 하기 위해 노력하는 것도 귀찮고 무기력하다’(남 40%, 여 32.7%)를 연애 박탈감의 증상으로 뽑았다. 불안감은 여성보다 남성이 더 크게 느꼈다. ‘하루 빨리 연애를 해야 할 것 같은 불안감이 든다’고 답한 남성은 19.6%로 여성(4.1%)보다 5배 가까이 많았다. 여성은 ‘왜 나만 연인이 없는지 이해가 안 간다’(23.7%)고 생각하거나, ‘세상에 홀로 남겨진 듯한 쓸쓸한 기분’(23.3%)을 느끼기도 했다.

연애 박탈감을 이겨내기 위한 비법도 알아봤다. ‘시간이 흐르면 자연스레 덜해진다’(34.3%)는 의견이 가장 많았다. ‘남과 비교하는 생각을 자제’(26.5%)하거나, ‘새로운 사람을 만날 수 있는 자리 나가기’(19.4%)도 연애 박탈감을 극복하기 위한 방법이었다.
 

강인귀
강인귀 [email protected]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