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KRX와 손잡고 글로벌 스타트업 공동 발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7년 12월 개소한 'IBK 창공 마포' 사무실. /사진=부산시
2017년 12월 개소한 'IBK 창공 마포' 사무실. /사진=부산시
부산시와 한국거래소, IBK기업은행이 부산을 거점으로 세계로 나아갈 스타트업 발굴에 함께 팔을 걷었다.

부산시는 금융공공기관인 한국거래소, IBK기업은행과 함께 힘을 합쳐 수도권에서만 운영되고 있는 IBK창공(創工)을 올해 상반기 중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55층에 위치한 한국거래소 내에 개소한다고 7일 밝혔다.

‘KRX-IBK 창공(創工)’ 은 1년(2기수) 동안 30여개의 스타트업 기업을 선발 지원하며 설계·시설공사, 운영사·입주기업 선발을 거쳐 올해 상반기 내 개소 예정이다. 참여기관(부산시-한국거래소-IBK기업은행) 간 업무협약은 오는 9일 오후 5시 시청 26층 회의실에서 개최한다.

이번 협업을 통해 창업준비 또는 초기 스타트업들이 BIFC내 공간에서 금융공공기관들의 전폭적인 지원을 받고 최적의 환경에서 육성된다. 특히 개소 예정인 KRX-IBK창공은 민간 액셀러레이터와의 파트너십 구축을 통해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한 IBK창공 프로그램에 의해 운영됨으로써 창업가 정신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IBK창공은 기업은행이 운영하는 창업육성플랫폼으로 금융시장에서 소외되기 쉬운 초기 창업기업과 혁신·벤처기업 등을 지원하고 있다. 현재 IBK창공 마포(2017년 12월 개소), 구로(2018년 10월 개소)에서 창업기업 40개를 육성하여, 총 투자 34억원, 융자 34억2000만원, 전담컨설팅을 포함한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264건을 지원했다.

IBK창공에 선발된 기업들은 투자·대출 연계 지원, 국내·외 데모데이 및 글로벌 투자 유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및 분야별 전문가 멘토링을 통한 기업성장 지원 컨설팅을 포함해 기업은행과 거래하는 중소·중견기업 판로 연계 등을 지원받는다.


이번 KRX-IBK 창공 부산 유치 과정에서 한국거래소가 큰 역할을 담당했다. 한국거래소에서는 문현 BIFC 한국거래소 내 450㎡의 공간을 ‘지역 창업생태계 활성화’와 ‘이전 공공기관의 지역사회 공헌’ 차원에서 무료로 제공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향후 민관 협력을 통한 창업 인프라 확충은 물론 지역사회 성장을 위한 창업육성 플랫폼을 지속해서 확대해 나가며 선발된 부산의 혁신창업기업들이 세계적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email protected]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사 김동기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8.46하락 56.6113:19 10/04
  • 코스닥 : 811.02하락 3013:19 10/04
  • 원달러 : 1360.80상승 11.513:19 10/04
  • 두바이유 : 91.09하락 2.0313:19 10/04
  • 금 : 1841.50하락 5.713:19 10/04
  • [머니S포토] '서울 핀테크 위크 2023 컨퍼런스' 개막
  • [머니S포토] 프란츠 호튼 "韓 소비자, 프레스티지 위스키 관심 이해도 뛰어나"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서울 핀테크 위크 2023 컨퍼런스' 개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