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정겨운♥김우림, "피아노 레슨 안했으면"… 통장잔고 얼마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겨운 김우림. /사진=동상이몽2 방송캡처
정겨운 김우림. /사진=동상이몽2 방송캡처

배우 정겨운이 아내 김우림에게 자신의 통장 잔고를 보여주며 재정 상태를 공개했다. 지난 4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정겨운-김우림 부부가 경제 상황으로 어려움을 겪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김우림은 피아노 레슨 상담과 관련된 전화를 받았다. 이를 의식한 정겨운은 “자기가 하고 싶은 건가?”라며 곱지 않은 반응을 보였다. 이에 김우림은 "생각해보고 전화하기로 했다"고 답했다. 

정겨운은 “일은 오빠가 한다. 굳이 돈 벌려고 하지 마라”며 김우림에게 자신의 입장을 전했다. 스튜디오에서도 정겨운의 생각은 변함이 없었다. 그는 "돈은 제가 벌어야 한다. 학교에서도 한 학기가 남은 상태고, 개인적으로 아내가 일은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며 김우림에 대한 걱정과 미안함을 고백했다.

김우림은 “걱정이 된다. 난 사실 (당신이) 얼마 쓰는지 보기는 하지만, 정확하게 얼마가 있는지 물어본 적은 없다”며 재정 상태에 대한 궁금증을 전했다. 이에 정겨운은 “지금은 마이너스인데 그렇다고 짐을 주고 싶지는 않다. 졸업할 때까지는 지원을 계속해줄 거다. 레슨 안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 그는 “드라마에서 다양한 역할을 하고 싶다. 다양하게 보여줄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 해온 건 다 비슷한 역할들이라, 그런 것만 들어온다”며 배우로서의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이에 김우림은 “오빠가 나 때문에 서둘러 촬영에 들어가는 걸 원치 않는다. 배우라는 직업이 고정수입이 없지 않나. 그러니 아낄 수 있는 건 아끼고 그렇게 했으면 좋겠다”며 “내가 오빠 돈을 보고 만난 건 아니니까 이겨낼 수 있다고 생각한다. 괜찮다”고 말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