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혐의’ 강지환, 내일 첫 재판… 대형 로펌 변호인단 선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임한별 기자
/사진=임한별 기자
여성 스태프를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배우 강지환씨가 오는 2일 오후 첫 재판을 받는다. 지난 7월9일 경기도 광주시의 자택에서 성폭행 혐의로 긴급 체포된 지 약 두달 만이다.

강씨는 사건 발생 당일 오후 광주시 오포읍 자신의 집에서 알고 지내던 여성 2명과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으로 들어가 한명을 성폭행하고 다른 한명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체포 직후 강씨는 “술에 취해 아무 기억이 나지 않는다”며 사실상 범행의 고의성을 부인했다. 강씨는 구속 이후 “모든 혐의를 인정하고 피해자에게 사과한다”는 뜻을 전했다.

그러나 수사 과정에서 피해 여성들이 속한 외주업체가 강씨와의 합의를 종용했다는 주장이 나오면서 또 다른 논란이 일었다.

본격적인 재판을 앞두고 강씨 측은 대형 법무법인 소속 변호사 4명을 선임해 대응에 나섰다. 내일 첫 재판에선 강씨의 공소사실을 정리하고 국민참여재판 의사 등을 확인하는 절차가 이뤄질 전망이다.

한편 이번 사건이 불거지자 강씨는 출연 중이던 TV조선 드라마 <조선생존기>에서 중도 하차했다. 소속사인 화이브라더스코리아로부터 전속계약 해지도 통보받았다.
 

박성필
박성필 [email protected]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