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폭행 혐의’ 손석희, 벌금 300만원 약식명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법원이 손석희 JTBC 사장이 벌금 300만원의 약식명령을 내렸다. /사진=임한별 기자
법원이 손석희 JTBC 사장이 벌금 300만원의 약식명령을 내렸다. /사진=임한별 기자

법원이 손석희 JTBC 사장에게 벌금 300만원의 약식명령을 내렸다. 손 사장은 김웅 프리랜서 기자를 폭행한 혐의로 약식기소됐다.

2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서부지법은 손 사장의 김씨 폭행, 아동학대 범죄 관련 보도금지 의무 위반 등 혐의에 대해 지난 3월31일 벌금 300만원의 약식 명령을 선고했다.

손 사장은 지난해 1월 김씨를 폭행한 혐의 등으로 피소됐다. 손 사장은 손으로 김씨의 어깨와 얼굴 등을 폭행한 혐의를 받았다.

또 지난해 9월 아동학대 의혹이 있는 피겨스케이팅 코치 A씨의 얼굴 사진 등을 방송뉴스에 그대로 내보낸 혐의(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도 받았다.

이에 검찰은 지난 1월 벌금 300만원의 약식기소 결정을 내렸다.

검찰은 김씨는 공갈미수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검찰은 김씨는 지난 2018년 8월부터 지난해 1월까지 손 사장의 차량 접촉사고를 기사화하고 폭행사건을 형사사건화 할 듯한 태도를 보이며 손 사장에게 채용과 금품을 요구했지만, 손 사장이 불응해 미수에 그쳤다고 판단했다. 
 

이정화
이정화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이정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75상승 2.2918:05 09/27
  • 금 : 1878.60하락 12.3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