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죄 확정 후에도 악플 계속”… 빅히트, BTS 악플러 추가 고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30일 방탄소년단(오른쪽)의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상습적인 악플러 등 BTS에 대한 악성 게시물 작성자들을 추가 고소했다. /사진=빅히트 제공, 장동규 기자
30일 방탄소년단(오른쪽)의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상습적인 악플러 등 BTS에 대한 악성 게시물 작성자들을 추가 고소했다. /사진=빅히트 제공, 장동규 기자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악플러를 추가 고소했다.

30일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빅히트)는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에 “방탄소년단에 대한 명예훼손, 모욕, 성희롱, 허위사실, 악의적 비방 등을 담은 악성 게시물 작성자를 대상으로 정기적인 법적 대응에 나서고 있다”고 밝혔다.

빅히트 측은 최근 새로운 증거 자료를 바탕으로 악플러를 고소했음을 알리며 “여러 피고소인 중에는 기존에 유죄 인정 및 벌금형을 선고받은 것은 물론 추가 고소로 인해 현재 수사를 받고 있음에도 계속해서 악성 게시물을 작성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 인물도 포함된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도 수십개의 계정을 만들어 악성 게시물을 작성한 악플러가 고소 대상에 포함됐다.

빅히트 측은 “형사 고소 후 유죄가 확정됐음에도 범죄 행위를 계속하는 피의자들에 대해 당사는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도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어 “악성 행위자들이 강력한 법적 처벌을 받을 수 있도록 더욱 엄중히 조치를 취할 것”이며 “앞으로도 이 과정에서 합의나 선처는 없다”고 강조했다.
 

강은경
강은경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강은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5.25하락 2.612:49 12/11
  • 코스닥 : 835.88상승 5.5112:49 12/11
  • 원달러 : 1318.80상승 1212:49 12/11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2:49 12/11
  • 금 : 2014.50하락 31.912:49 12/11
  • [머니S포토] KICPA 김영식 "연말 감사시즌 '정도감사' 매진"
  • [머니S포토] 추경호 "요소수 대체로 안정적…4.3개월분 물량 확보"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KICPA 김영식 "연말 감사시즌 '정도감사' 매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