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진영, 女골프 세계랭킹 1위 탈환… 3개월만에 넬리 코다 제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진영(솔레어)이 18일(이하 한국시각) 발표된 롤렉스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랭킹포인트 9.51점을 기록해 1위로 올라섰다. 사진은 지난해 2020도쿄올림픽에 출전한 고진영. /사진=뉴시스
고진영(솔레어)이 18일(이하 한국시각) 발표된 롤렉스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랭킹포인트 9.51점을 기록해 1위로 올라섰다. 사진은 지난해 2020도쿄올림픽에 출전한 고진영. /사진=뉴시스
고진영(27)이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를 탈환했다. 약 3개월 만이다.

1일(이하 한국시간) 발표된 골프 여자 세계랭킹에 따르면 고진영은 평균 포인트 9.51점을 기록했다. 이에 따라 넬리 코다(9.48점·미국)를 2위로 밀어내고 1위로 올라섰다.

지난해 11월9일 고진영은 코다에 1위 자리를 내주고 세계랭킹 2위로 밀려났다. 이번 1위 탈환은 2개월25일 만이다.

고진영은 지난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최종전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이후로는 대회에 출전하지 않았다. 하지만 최근 두 대회에 나선 코다의 랭킹 포인트가 빠지면서 1위를 되찾았다. 코다는 지난달 31일 종료된 게인브리지 LPGA에서 20위에 그쳤다.

게인브리지 LPGA서 우승한 리디아 고(뉴질랜드)는 6.54점으로 3위를 유지했다. 박인비(34·KB금융그룹)와 김세영(29·메디힐)은 각각 4위와 5위에 이름을 올렸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5.41상승 14.0518:05 06/05
  • 코스닥 : 870.28상승 2.2218:05 06/05
  • 원달러 : 1308.10상승 2.418:05 06/05
  • 두바이유 : 76.41상승 4.7518:05 06/05
  • 금 : 1974.30상승 4.718:05 06/05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