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악관 "바이든, 내달 20~24일 취임후 첫 한·일 순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8일(한국시각) 미국 백악관에 따르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내달 20~24일 한국과 일본을 순방한다. /사진=로이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내달 20~24일 한국과 일본을 순방한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28일(이하 한국시각) 성명을 내고 "바이든 대통령이 우리 정부와 경제, 국민 간 관계를 더욱 심화하기 위해 오는 5월20~24일 한국과 일본을 방문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순방은 자유롭고 개방적인 인도·태평양과 한국·일본과의 조약 동맹에 대한 바이든·해리스 행정부의 굳건한 약속을 증진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나아가 이날 오는 5월 12~13일 미·아세안 특별 정상회의도 거론했다.

사키 대변인은 "각국에서 바이든 대통령은 카운터파트와 양자 회담을 열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의 경우 오는 5월9일 취임할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과 바이든 대통령 간 첫 정상회담을 하게 된다. 바이든 대통령은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도 양자 회담을 열 방침이다. 사키 대변인은 "핵심적인 안보 관계 심화와 경제적 관계 증진, 실질적인 결과 도출을 위한 긴밀한 협력 확대 기회를 논할 것"이라고 했다.

이날 성명에서 한·미·일 삼자 정상회담은 거론되지 않았다. 사키 대변인은 "도쿄에서 바이든 대통령은 쿼드(Quad) 정상들과도 만날 것"이라며 "이 순방에 대한 추가 세부 사항을 곧 공유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박정경
박정경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1.76상승 26.118:05 11/28
  • 코스닥 : 816.44상승 6.1918:05 11/28
  • 원달러 : 1293.70하락 10.118:05 11/28
  • 두바이유 : 81.49하락 1.5618:05 11/28
  • 금 : 2040.00상승 27.618:05 11/28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대표 '간병비 급여화 정책'
  • [머니S포토] 한컴, AI 사업 본격화…한컴 '어시스턴트' 내년 공개
  • [머니S포토] 볼보, 新시대 여는 프리미엄 순수 전기SUV 'EX30' 공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