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상대 가나, 아스널 공격수 은케티아 합류… 월드컵 부담 가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일(이하 한국시각) 가나 매체에 따르면 아스널 공격수 에디 은케티아가 가나 국적을 선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지난해 12월 22일 선덜랜드전에서 에디 은케티아가 관중들에게 박수를 유도하는 모습. /사진=로이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아스널 공격수 에디 은케티아가 가나 국적을 선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2022 카타르월드컵 본선에서 가나를 만나야 할 한국은 부담이 더 늘어났다.

가나 매체 442가나는 10일(이하 한국시각) "은케티아가 부모와 상의 후 가나 국적을 선택했다. 곧 공식 발표가 있을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매체는 "은케티아가 서류 작업을 마무리하기 위해 가나축구협회와 논의를 했다. 이미 가나 여권을 확보했다"고 전했다.

1999년생 은케티아는 영국 런던에서 태어나 가나와 잉글랜드 이중국적을 갖고 있었다. 은케티아는 잉글랜드 18세 이하 대표팀, 21세 이하 대표팀에서 뛰었지만 성인 대표팀엔 뽑히지 못했다. 이번 카타르월드컵 출전을 위해 은케티아는 가나 국적을 선택한 것으로 보인다.

은케티아는 이번 시즌 EPL에서 주목받는 공격수다. 첼시, 아스널 유스 출신 은케티아는 2017년 아스널과 프로 계약 후 올 시즌 리그컵, EPL 등에서 24경기에 나와 9골을 넣었다.

가나축구협회는 은케티아 외 가나 대표팀 자격이 있는 선수들과 접촉 중이다. 수비수 모하메드 살리수(사우샘프턴), 칼럼 허드슨 오도이(첼시), 타릭 램프티(브라이튼) 등이 대상이다.

한국은 2022 카타르월드컵에서 가나, 우루과이, 포르투갈과 함께 H조에 포함됐다. 한국은 오는 11월28일 가나와 맞붙는다.
 

빈재욱
빈재욱 [email protected]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23:59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23:59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23:59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23:59 11/30
  • 금 : 2057.20하락 9.923:59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