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토지 거래, 1년 만에 27.1% 줄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 상반기 전국 지가 변동률은 1.89%로 지난해 상반기(2.02%)와 하반기(2.11%) 대비 상승폭이 줄었다. /사진=뉴시스
올 상반기 전국 땅값 상승세가 둔화되고 거래도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 상반기 전국 지가 변동률은 1.89%로 지난해 상반기(2.02%)와 하반기(2.11%) 대비 상승폭이 줄었다. 다만 2020년 상반기(1.72%)보단 여전히 높은 상승률이다.

수도권 지가 변동률은 서울(2.63%→2.29%) 경기(2.21%→1.99%) 인천(2.19%→1.77%) 등으로 상승률이 축소됐다. 전국에서 땅값이 가장 많이 오른 곳은 세종(2.55%)이고 가장 적게 오른 곳은 경북(1.10%)이다. 세종시 땅값은 2020년 하반기(8.36%) 2021년 상반기(4.01%)에 이어 계속 상승폭이 둔화됐다.

전국 250개 시·군·구 가운데 서울 성동구·부산 해운대구(2.94%) 경기 하남시·안양동안구(2.77%) 등의 지가 상승률이 가장 높았다. 상반기 전체 토지 거래량은 127만563필지(966.3㎢)로 지난해 상반기 대비 27.10%, 하반기 대비 18.20% 감소했다.
 

김노향
김노향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5.36상승 7.5118:05 12/11
  • 코스닥 : 835.25상승 4.8818:05 12/11
  • 원달러 : 1316.50상승 9.718:05 12/11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11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11
  • [머니S포토] 조희대 대법원장 취임 "재판지연 해소·공정 재판 확립"
  • [머니S포토] 2023 보이스피싱 우수 지킴이 시상식 개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층간소음 기준 미달시 준공 불허"
  • [머니S포토] KICPA 김영식 "연말 감사시즌 '정도감사' 매진"
  • [머니S포토] 조희대 대법원장 취임 "재판지연 해소·공정 재판 확립"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