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리커, 600병 한정 디오픈 위스키 '로크로몬드 에디션'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디오픈 챔피언십 공식 위스키인 스코틀랜드 싱글몰트 위스키 '로크로몬드 디오픈 에디션 루이스 우스투이젠 12년' 한정판 제품이 국내 상륙한다. /사진=인터리커
드링크 인터내셔널의 자회사 인터리커가 세계 4대 메이저 골프대회 '디오픈 챔피언십' 공식 위스키로 유명한 스코틀랜드 싱글몰트 위스키 '로크로몬드 디오픈 에디션 루이스 우스투이젠 12년' 한정판 제품을 출시한다.

19일 인터리커에 따르면 로크로몬드 디오픈 에디션 루이스 우스투이젠 12년은 골프의 발상지라 불리우는 세인트 앤드류스에서 2010년 개최된 139회 디오픈 우승자 루이스 우스투이젠이 블렌딩에 참여해 탄생했다. 그로부터 12년의 숙성 기간을 거쳐 올해 다시 세인트 앤드류스에서 열린 150회 디오픈을 기념하기 위해 특별히 병입된 제품이다.

로크로몬드 디오픈 에디션 루이스 우스투이젠 12년은 바닐라 향과 함께 느껴지는 복숭아와 배의 달콤한 과일맛이 특징이며 우드 스모크 향으로 은은하게 마무리된다. 이번 제품은 국내 600병만 한정 출시되며 재출시 계획이 없어 위스키 마니아들에겐 위스키 컬렉션에 희소성을 더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이 제품은 GS25 단독으로 출시돼 전국 GS25 편의점에서 예약 구매 또는 GS25에서 운영하는 온라인 주류구매 서비스 '우리동네 GS' 앱 내 '와인25플러스'에서 구매할 수 있다.

브리티시 오픈으로도 알려져 있는 '디오픈 챔피언십'은 세계 4대 메이저 대회 중 하나로, 가장 오래 되고 권위 있는 골프 대회로 유명하다.

OPEN이라는 단어를 처음 사용한 대회로, 영국인들의 자존심을 담아 '세계 유일의 오픈 대회'라는 의미로 'The Open'(디오픈)이라고 부른다. 디오픈은 매년 골프장이 바뀌는 것으로도 유명한데 골프의 발상지인 세인트 앤드류스에서는 5년마다 한 번씩 개최한다. 올해는 세인트 앤드류스에서 열리는 150주년 디오픈이라는 점에서 매우 상징적인 대회였다고 할 수 있다.


로크로몬드는 2018년부터 디오픈 공식 위스키로 최고의 선수들과 전 세계 골프팬들이 모이는 이 상징적인 대회를 더욱 빛내는 역할을 해왔다. 최고 수준의 프로들이 겨루는 경기와 그들의 기술과 열정에 찬사를 보내는 의미로 매년 디오픈 한정판 제품을 선보여 왔다. 특히 올해는 150주년이라는 뜻 깊은 해인 만큼 12년 전 디오픈 우승자였던 루이스 우스투이젠이 참여한 12년 제품을 추가로 출시했다.

로크로몬드 증류소는 몰트, 그레인, 블렌디드 원액을 모두 생산하는 스코틀랜드 유일의 증류소로 누구도 흉내 낼 수 없는 고유한 풍미의 위스키를 만들어 낸다. 2021년 IWSR에 따르면 로크로몬드는 위스키 애호가들과 골프 팬의 사랑을 받으며 지난 한 해 전세계 가장 높은 성장률을 보인 싱글몰트 위스키로 위상을 높이고 있다.

인터리커 관계자는 "150주년 디오픈 챔피언십을 더욱 특별하게 기념할 수 있는 루이스 우스투이젠 12년을 통해 대회의 여운을 느끼고 한정 수량 제작된 높은 퀄리티의 위스키를 즐겨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정웅
박정웅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박정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2.83하락 1.26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