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항상 네 편"… 박보검 동창이 남긴 글, 화제된 이유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박보검의 학창시절 미담이 공개됐다. 사진은 박보검이 셀린느(CELINE) 남성 여름 2023 패션쇼에 참석 차 지난해 6월24일 서울 강서구 서울김포비즈니스항공센터(SGBAC)에서 프랑스 파리로 출국하는 모습. /사진=임한별 기자
최근 온라인 상에서 배우 박보검의 학창 시절 미담이 화제가 됐다.

지난 4일 박보검과 중학교 동창이라고 밝힌 작성자 A씨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학창시절 일화를 밝혔다. A씨는 "박보검과는 서울 목동중학교 1학년 14반 같은 반이었다"며 "나는 반에서 왕따였고 대놓고 따돌림을 당했는데 박보검이 짝이 되고 나서 유일하게 나와 친구를 해줬다"고 설명했다.

A씨는"나는 그때가 아직도 기억난다. 정말 고마웠다"며 "고등학생이 돼 나를 마주쳤을 때 알아봐준 것도 기억하고, 보잘 것 없던 나를 기억해줘서 고마웠다"고 말했다.

박보검이 배우로 성공했을 때 너무 기뻤다고 밝힌 A씨는 "우리 반에서 네가 나를 유일하게 따돌리지 않았듯 이 세상 사람들이 너를 욕해도 항상 난 네 편이다. 비 오는 날 센트럴프라자에서 네가 씌워준 그 우산은 잊지 못하겠다"고 고백했다.

드라마 '더 글로리'의 흥행으로 학교 폭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이때 전해진 박보검의 학창시절 미담은 훈훈함을 자아냈다.

박보검은 최근 드라마 '폭싹 속았수다' 캐스팅 소식을 알렸다. 부지런하고 성실하지만 연애에는 순박하기만 한 관식 역을 맡아 가수 겸 배우 아이유와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 80%
  • 20%
  • 코스피 : 2613.97하락 1.4415:18 06/07
  • 코스닥 : 880.39상승 10.1115:18 06/07
  • 원달러 : 1303.70하락 4.415:18 06/07
  • 두바이유 : 74.31하락 2.115:18 06/07
  • 금 : 1981.50상승 7.215:18 06/07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